한 달 전
내가 지원하는 자리의 내정자라고 주장하는 인간을 만났는데 내 의욕을 떨어트리기 위함이든 진짜이든 간에 상관없이 그냥 좀 짜증 났다.
댓글 0
Nederlands Deutsch Русский язык Bahasa Melayu Tiếng Việt Kiswahili Svenska Español العربية English Italiano Bahasa Indonesia 日本語 中文(简体) 中文(繁體) Čeština Tagalog ไทย Türkçe Português Polski français suomi 한국어 हिन्दी, हिंदी